지난 11월 11일... 무려 결혼 10주년하고도 +하루인 날

지난 5월 여기서 '엄마이야기' 공연을 본 적이 있어서 익숙한 아이들극장을 다시 찾았다.

아이들극장?? 

아직 아이들극장이 뭔지 잘 모르는 분들을 위해 간단히 설명하자면,

아이들 눈높이에 맞게 세팅된 극장이라고 보면 된다. 공연뿐만 아니라 극장 로비, 화장실, 좌석까지 아이들을 위해 준비된 국내 몇 안되는 공연장이다. 백번 말보다 영상 한편을 보시라... 



마침 이날 가족체험단 발대식이 있어서 그런지 사람들로 북적북적...

부모님들은 열심히 먼가를 적고 있고, 아이들은 간식섭렵


아인이도 열심히 네임카드를 작성

그냥 프린팅된 이름이 아닌 자기가 직접 꾸미는 즐거운 시간... 지난번에 왔을 때도 꽃말 열심히 적었던 기억이..^^ 

무료할 시간이 없어 좋다.


티켓을 받기 위해 1층 로비에서 열심히 설명듣는 중

아이들은 아이들답게 시끄럽기도 하지만 그래야 더 아이들극장스러운게 참 좋네요.

넓은 로비에서 뛰어도 뭐라고 하는 사람도 없고...다른 곳을 가면 좀 눈치보기도 하는데 말이죠. (그래도 기본적인 에티켓은 필수!!)


아이들극장 티켓부스고 왼쪽이 입장하는 곳이랍니다. 벽면도 알록달록!! 보고만 있어도 동심에 퐁당!!

화장실 가는 길에 공연 포스터도 부착되어 있네요.

모니터로는 아이들극장 객석을 비추고 있고요. 혹시 부모님이 함께 동석하지 못할 경우 모니터로 볼 수 있어 안심이 되네요.

안데르센 공연을 본 후 바로 이어서 연극체험이 시작됩니다. 


실제 공연배우들이 나와서 4개팀으로 나뉜 후 각 파트별로 공연속에 넘버와 춤동작을 배워보는 시간

물론!! 연출님이 말씀해주신대로 1시간이라는 시간은 턱없이 부족한 시간이지만

아이들이 직접 무대에 올라 다른 아이들과 함께 호흡하면서 즐거운 시간이 된 것!! 그것만으로도 참 만족스러운 경험이었다.

(하지만 이날 아인이는 몸컨디션이 안 좋아서 객석에서 열심히 친구들 응원함!!)


실제 아이들의 활약 영상으로 보시죠!!


마지막 인증샷!!!


Posted by 수신제가치국평천하
TAG
트랙백 (0) l 댓글 (0)

댓글을 달아 주세요